버프® 스토리

후안 로하스(Joan Rojas)라는 이름을 아마 들어보지 못했을 것입니다. 이 카탈로니아 사업가는 무언가를 바꾸기 위해 태어났습니다.

일상적인 모든 것들에서 그리고 좋은 친구들의 장애물들을, 후안 로하스는 항상 대안의 길을 선택했습니다. 그렇게함으로써, 그는 변화를 가져올 수 있었습니다.

그리고 그 길은 계속됩니다.

The origins of BUFF?

1991년 쯤, 이미 후안은 Igualada 길 위에서 오토바이를 탈때 느끼는 자유를 사랑한 열정적인 모토사이클리스트였습니다.

그 때 그는 군대용 넥워머가 착용 시 편안하지 않고 충분히 추위를 막아주지 않는다는 것을 깨달았습니다.

그가 필요한 것을 정확히 만들고 싶다고 결심 한 날이 왔습니다. 매일 Igualada에 있는 그의 가족 섬유 공장에서 일하면서 그가 필요한 그 제품을 생각하고 쫓고 드로잉 하였습니다. 그리고 마침내 도착했습니다 : 마이크로 섬유로 만든 솔기가 없는 원통형 넥웨어를.

패밀리 비지니스로 성장

후안의 아이디어는 작은 것에서 시작했습니다. 처음에는 단지 그의 친척들 그리고 친구들만이 그 오리지날 버프?를 착용했었습니다.

얼마 지나지 않아 사람들은 관심을 갖기 시작했고 후안은 마침내 첫 컬렉션을 시작하기로 결정했습니다. 그리고 불과 3년 후, 이 원통형 넥웨어는 이미 독일, 프랑스 및 스위스에 유통되었고 BUFF?는 이미 우리가 알고 있는 그 브랜드가 되었습니다.

그 성공은 많은 노력과 변화와 대한 큰 자신감과 하고자 하는 의지 덕분에 도달할 수 있었습니다. 후안 로하스의 지칠줄 모르는, 안주하지 않는 천성은 이의 출발점 이었으며 항상 BUFF?의 핵심 부분으로 남아 있습니다.

새로운 제품들, 새로운 시장들

BUFF?는 수년간 계속 성장해 왔습니다. 지금 BUFF?는 성장하고 있는 고객들의 요구에 맞추어 모자, 스카프 및 기타 여러 제품을 디자인하고 만들고 유통합니다.